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전남농협,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 선정

2020. 02.20. 10:18:08

농협 전남지역본부는 ‘이달의 새농민상’ 수상자로 강대효·유미경씨(나주시 남평읍)부부와 한주홍·윤나경씨(영광군 법성면)부부, 조대환·이선임씨(화순군 화순읍) 부부를 선정하고 18일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시상식을 가졌다. /농협전남지역본부 제공

[전남매일=광주] 서미애 기자=농협전남지역본부는 ‘이달의 새농민상’수상자로 강대효·유미경씨(나주시 남평읍)부부와 한주홍·윤나경씨(영광군 법성면)부부, 조대환·이선임(화순군 화순읍)을 선정하고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시상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강대효·유미경씨 부부(대풍 농장)는 나주 남평농협 소속으로 친환경 피망과 당근 등을 재배하며, 선진농법 실천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있다. 이들 부부는 귀농인·후계농 등 신규농업인에 대한 멘토 역할을 수행하며 나주 지역 농업발전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

한주홍·윤나경씨 부부(희수네 농장)는 영광 굴비골농협 소속으로 친환경 벼와 GAP 감자를 재배하며 농업소득 증대와 농업경쟁력 강화에 앞장서는 한편 봉사활동과 지역사회 기여활동을 활발히 펼쳐 지역 젊은 농업인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는 평가를 받았다.

조대환·이선임씨 부부(태곡 농장)는 화순농협 소속으로 화순군에서 수도작과 복숭아를 재배하고 있다. 부부가 재배하는 복숭아는 품평회에서 우수농산물로 인증받을 정도로 유명해 화순 복숭아의 위상을 높이는데 크게 기여했다.


#2020021801000659100021481#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