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전남도, '코로나19' 농수산물 판촉
TV·유튜브 등 이용 전남 특산물 판매 홍보

2020. 03.29. 18:51:26

전남도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농수산물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업인의 피해를 최소화기 위해 발벗고 나섰다.

29일 전남도에 따르면 코로나19 여파로 학교급식 중단, 외식수요 감소 등으로 인해 농수산물 가격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최대 30%까지 급감했다.

이에 전남도는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업인들을 돕기위해 농수산물 판촉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먼저 지난 27일 광주MBC ‘코로나19 극복, 힘내라 농어촌’ 특집 생방송을 추진했다. 이날 진행된 생방송은 도내 15개 농가와 업체가 참여해 신선하고 안전한 전남산 농수축산물 16개 품목을 선보이며, 시식·홍보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방송은 TV홈쇼핑처럼 직접 지은 밥과 반찬, 생선·육류 고기를 시식하며 상품에 대한 평가와 생산 농어민의 인터뷰로 구성됐다. ‘코로나19’로 일손 부족을 겪고 있는 농촌현장도 이원 생중계해 시청자들에게 농가의 고충을 알렸다.

유튜브를 활용한 전남 농수산물 홍보에도 나선다.

홍보는 지난 10여년간 KBS ‘6시 내고향’에서 ‘국민 안내양’으로 활동한 가수 김정연의 유튜브 채널 ‘국민 안내양TV, 뭐든지 팔아드립니다’를 통해 생방송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유튜브 생방송은 내달 3일 오후 2시부터 90분 동안 전남도청에서 김정연이 진행을, 최인선 셰프가 전남산 농수산 식재료로 요리를 하며 시식과 토크가 함께한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와함께 영화배우 이동준과 개그맨 조문식·손헌수 등 3명의 패널이 참여해 맛깔스런 감초역할을 하며 전남 농수산물 판촉을 돕는다.

특히 전남도는 유튜브 생방송과 전라남도 쇼핑몰 ‘남도장터’를 연계한 주문시스템을 구축, 방송 중 ‘남도장터’에서 전화를 응대하며 배너홍보를 통해 즉시 주문이 가능토록 할 방침이다.

김경호 전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코로나19로 도움이 필요한 농어민을 먼저 찾아가 판로확대와 경영안정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어려울수록 서로 돕고, 오늘 같은 위기를 다같이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길용현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