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북구, 코로나 격리자 생활비 지원

2020. 07.08. 19:21:05

광주 북구가 코로나19로 입원 또는 격리된 주민을 위해 생활비를 지원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입원·격리자 생활지원비는 관계 법령에 따라 치료·격리 조치를 충실히 이행하고 격리해제 통보를 받은 사람 중 유급휴가비용을 받지 않은 경우 해당된다.

지원기준은 14일 이상 입원·격리된 주민에게는 1회(1개월분)을 지급하고 14일 미만은 기간에 따라 일할 계산 후 지급된다. 지원금액은 ▲1인 45만 4,900원 ▲2인 77만 4,700원 ▲3인 100만 2,400원 ▲4인 123만원 ▲5인 145만 7,500원이다. 주민등록표에 등재된 가구원수와 입원·격리 기간에 따라 산정된다.

생활지원비 신청은 본인 또는 대리인이 신분증, 통장, 위임장 등을 가지고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김종찬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