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삼성전자, 스마트싱스 에너지 강화

2020. 07.09. 18:03:39

삼성전자가 가전제품의 전기 사용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주는 ‘스마트싱스 에너지(SmartThings Energy)’ 서비스를 강화해 새롭게 선보인다.

9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지난해 5월 첫 선을 보인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스마트싱스 앱에 연동된 가전제품의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고, 사용자 패턴을 분석해 유용한 에너지 절감 팁 제공과 검침일 기준 예상 전기료를 확인해 주는 서비스이다.

삼성은 에어컨, 공기청정기, 냉장고, 김치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의류 청정기, 식기세척기 등 8종의 가전제품에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국내 가전업체에서 앱을 통해 가전 기기의 통합 에너지 사용량을 알려주는 유일한 어플이다.

이번에 한층 업그레이드해 선보이는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는 에어컨과 공기청정기를 대상으로 에너지를 절감할 수 있는 제어 기능들이 추가된 것이 특징이다.

우선, ‘에너지 절감 서비스’ 기능을 새롭게 적용해 여름철 전력 사용 피크 시간대가 되면 서비스에 가입한 사용자의 에어컨에 절전 신호를 보내 에너지 절약 모드로 자동 전환해준다.

또 일별 에어컨 사용 요금을 설정해 목표한 금액을 초과할 경우 에너지 절약 모드로 자동 전환하는 기능도 추가됐다.

새로 탑재한 ‘에코 버튼’을 누르면 특정 시간 동안 에어컨을 절약 모드로 실행할 수도 있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한층 강화된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는 단순히 에너지 사용량을 모니터링하는 것에 그치지 않고 실질적으로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는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한다”며 “각 가정의 에너지 사용량을 고려한 효율적인 에어컨 제어를 통해 무더운 여름철에도 전기료 걱정 없이 보다 쾌적한 생활을 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나라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