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특집
교육
경제특집
웰빙라이프

도교육청 직업교육 강화
대학 등 협력프로그램 운영

2020. 08.11. 19:04:28

전남도교육청은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비 인재양성을 위해 직업계 학생들을 대상으로 유관 기관·대학 등과 협력해 창의융합 직업교육 프로그램을 진행 하고 있다. /도교육청 제공

전남도교육청이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비해 유관 기관·대학과 협력해 창의융합 직업교육을 강화한다.

11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최근 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 순천대, 광주산학융합원과 협력해 금융빅데이터 과정인 핀테크(fitech), 자율자동차 과정인 e-모빌리티, 첨단 농업기술교육인 미래영농인과정을 8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핀테크(fitech)과정은 상업계고 학생들을 대상으로 전남창조경제혁신센터와 연계해 지난 8일부터 오는 10월까지 목포(목포여상고)와 순천(순천청암고) 지역에서 각 20명의 학생이 참여한 가운데 열린다. 이 과정에서는 핀테크 서비스 개발을 위한 파이썬 프로그래밍, 빅데이터 AI활용, 금융권 블록체인, 빅데이터 분석 및 이해 등을 교육한다.

e-모빌리리과정은 공업계고 학생 20명을 대상으로 오는 13일부터 나주중흥골드스파에서 광주산학융합원과 연계해 운영되며, e-모빌리티 개요, 자율주행, 메이커톤 등에 대해 집중 교육한다.

미래 영농인 과정은 지난 6월부터 순천대학교 농업교육과와 연계해 농업계고 학생 20명을 대상으로 시작됐으며 8월 중 집중교육을 실시한다. 이 과정에서는 농업환경서비스, 농업생산시설제어, 농공응용, 융복합농기업, 농축산물가공 분야로 나눠 첨단기술을 익히고 실습을 한다.

이현희 미래인재과장은 “취업을 목적으로 하는 직업계고 학생들에게 첨단기술과 인공지능(AI)을 학습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해 미래 전문직업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기철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