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초미세먼지 총력대응 특별점검
영산강유역환경청, 대기오염물질 다량배출사업장 대상

2021. 03.04. 17:14:46

[전남매일=우성진 기자]영산강유역환경청(청장 류연기)이 기상 여건과 중국 공장가동률 향상 등으로 인해 초미세먼지 농도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돼 3월 한 달간 대기오염물질 다량배출사업장에 대해 지자체와 합동으로 특별점검을 추진한다.

특히, 이번 특별점검은 초미세먼지 3월 총력대응 차원에서 환경청, 지자체별로 각각 추진하던 미세먼지 관련 점검을 관계기관 합동 특별점검체계로 전환하고, 이동식측정차량 등 첨단과학장비까지 동원해 점검을 강화한다.

점검 대상사업장은 점검 효율성 등을 고려해 주요 산업단지가 집중돼 있는 광양만권역(광양?순천?여수)과 광주광역시 소재 미세먼지 다량배출사업장, 최근 2년간 위반사업장, 노후시설 운영 사업장을 중심으로 점검이 이뤄진다.

주요 점검 사항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추진하는 특별점검인 만큼 대기오염물질 배출 및 처리실태에 대해 집중점검하고, 방지시설 부적정 운영 등 미세먼지 유발 위반행위에 대해서는 엄중 처벌할 예정이다.

류연기 영산강유역환경청장은 “이번 특별점검은 미세먼지로부터 지역민이 안전할 수 있도록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저감을 최우선의 목표로 두고 추진하는 것”이라며 “각 사업장에서는 대기오염물질방지시설 등에 대해 자체 점검 및 시설개선을 적극 추진, 대기오염물질 배출량 저감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우성진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