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당권 도전 민주 홍영표 "군공항 정부 나서야"

2021. 03.07. 18:40:55

홍영표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위원장이 지난 5일 광주군공항이전시민추진협의회 사무실을 찾아 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정부 차원의 공항문제 해결”을 촉구했다./홍 의원실 제공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장이 광주 군공항 이전문제와 관련해 정부가 개입해 문제 해결에 앞장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7일 지역 정치권에 따르면 홍 위원장은 최근 광주를 찾아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방자치단체에만 의존한 현재의 군공항 이전사업방식은 광주와 전남간 지역 갈등만 야기시킬 뿐”이라며 “중앙정부 차원의 범정부적인 협의체 구성을 통해 적극적으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군공항 이전은 현재의 ‘기부 대 양여’ 방식으로는 해결할 수 없다”며 “광주와 전남, 수원과 화성에만 맡겨서는 문제 해결이 쉽지 않다고 계속 주장해왔다”고 덧붙였다.

기부 대 양여 방식은 지자체가 새 군공항을 지어 국방부에 기부하고, 기존 공항 부지를 양여받아 개발한 후 비용을 회수하는 방식이다. 현재 군공항 이전 문제는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기부 대 양여 방식으로 추진 중이다.

홍 위원장은 “우리 공군의 작전 명령을 훼손시키지 않는 범위에서 군공항을 통폐합하는 방안까지도 찾아야한다”며 “60만 군대를 내년까지 37만명으로 줄이게 되는 것을 감안해 군공항 통폐합 방안도 적극적으로 모색하길 국방부와 공군에 요구했다”고 덧붙였다.

앞서 홍 위원장은 지난달 17일 국방위원회 소속 위원으로 국회 국방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국방부장관을 상대로 광주군공항 이전사업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한 바 있으며 이후에도 군공항 통폐합, 경주 방사선폐기물 처리장 모델 도입 등 관련 문제 해결에 적극적인 목소리를 내왔다.

이와 함께 홍 위원장은 이번 기자회견에서 민주당 당권 도전에 대한 의지도 내비쳤다.

홍 위원장은 “문재인 정부 성공과 올해 대선을 위해 다가오는 4·7재보궐 선거가 굉장히 중요하다”며 “(당 대표로 나선다면)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한 당의 중심적인 역할을 해야한다고 생각한다”고 언급했다.


/김영민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