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광주TP-농기평, 농식품 산업육성 '맞손'
기술 연구개발·정보제공 등 협력

2022. 01.18. 18:49:34

광주TP는 18일 본관 중회의실에서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과 지역 농림식품과학기술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광주TP 제공

[전남매일=김혜린 기자](재)광주테크노파크(원장 김선민)와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오병석)은 18일 광주테크노파크 중회의실에서 지역 농림식품과학기술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농림식품 R&D 정책 및 사업 기획 확대 ▲농림식품 R&D 기술 확산 및 현장지원 강화 ▲농림식품 R&D 정보제공 및 컨설팅 협력 등 양 기관의 핵심 역량과 보유 자원을 바탕으로 광주지역의 농식품 산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은 ‘기술거래기관’ 지정을 계기로, 올해부터 농림식품 R&D 우수성과의 시장 진입 성공을 위해 기술거래 등 기술 상용화 전 과정 지원 업무를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은 지난해 12월 농업정책보험금융원과 농림식품 R&D 우수성과에 대한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하는 등 투자 대상 기술·기업을 발굴하고, 기술상용화 촉진 기반을 다지는데 노력하고 있다.

광주TP는 이번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광주지역 특화산업으로 육성하고 있는 ▲스마트가전산업 ▲복합금형산업 ▲디지털생체의료산업 ▲광융합산업 등 4대 특화산업과 농식품 과학기술 간 융복합 과제를 발굴한다. 또한 김치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다양한 협력 방안을 도출함으로써 농식품 연관 산업육성에도 집중할 계획이다.

김선민 광주TP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 내 농식품 R&D 기술을 확산시킴으로써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산업 분위기를 반전시키는 데 일조하는 계기로 만들겠다”며 “농식품 산업 중심의다양한 연관 산업육성으로 향후 우리 지역 미래먹거리 산업이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혜린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