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광주시의회, 여성가족부 존치 건의안 채택

2022. 03.28. 18:20:08

[전남매일=오선우 기자]광주시의회는 28일 시의회에서 열린 제305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여성가족부 폐지 공약 철회를 요구하는 ‘여성가족부 존치 요구 대정부 건의안’을 채택했다.

환경복지위원회(위원장 신수정) 위원들은 “아직 사회에 남아 있는 불평등 해소를 위한 성평등 정책과 다양한 가족 보호정책 추진을 위한 여성가족부의 존치를 요구하기 위해 발의했다”고 밝혔다.

환복위 위원들은 “지난 대선 시기 우리 사회 전반에 성별ㆍ세대 간 갈등이 심화돼 표출된 만큼 우리 사회의 현실적인 성차별구조에 대해 더욱더 진지하게 접근해야 할 시기”라며 “당선인의 여성가족부 폐지 공약대로 실행된다면 아직 사회에 남아있는 성별, 세대별 갈등이 더욱 심화될 것이 우려된다”고 말했다.

이어 “여성가족부를 존치해 아직 사회 곳곳에 남아있는 구조적 성차별 문제해결과 한부모ㆍ다문화가족, 아동ㆍ청소년 지원, 출산율 향상을 위한 정책추진 등 새로운 정부에서도 소명을 다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한편, 이날 채택된 건의안은 대통령 당선인, 제20대 대통령직 인수위원장, 대통령(청와대), 국회의장, 국회여성가족위원장, 국무총리, 기획재정부장관, 여성가족부장관 등에게 보내질 예정이다.


/오선우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