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스포츠
KIA타이거즈
광주FC

KIA 22일 ‘블랙 타이거즈 데이’
특별 제작 유니폼 착용…열혈팬 이채연 승리기원 시구
20일 디아도라 스폰서데이…톱모델 배윤영 시구

2022. 05.17. 18:25:15

블랙타이거즈 유니폼 /KIA 타이거즈 제공

KIA 타이거즈가 임인년 ‘검정 호랑이 해’와 창단 40주년을 기념한 이벤트 데이를 개최한다.

KIA는 22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NC다이노스전에서 ‘블랙 타이거즈 데이’를 연다.

이날 선수단은 특별 제작된 블랙 타이거즈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검정 호랑이의 해와 창단 40주년을 기념해 제작된 이날 유니폼은 왼 어깨에 호랑이 얼굴을 프린팅해 강인함과 야구 ‘명가(名家)’의 자부심을 동시에 표현했다.

이날 시구는 KIA 열혈 팬인 가수 이채연씨가 한다. 이채연씨는 클리닝 타임 축하 공연까지 선보여 팬들을 즐겁게 할 계획이다.

이채연씨는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즈원’ 멤버로 데뷔했으며, 지난해 여성 댄스 크루 서바이벌 ‘스트릿 우먼 파이터’에 ‘원트’ 소속으로 참가하는 등 ‘열정 캐릭터’로 사랑을 받고 있다.

KIA는 이날 입장하는 관객들에겐 클래퍼(선착순 1만개)를 나눠주고, 경기 전 정해영의 사인회도 연다. 사인회 참가 신청은 KIA 앱에서 할 수 있다.

앞서 KIA는 20일 광주 NC전에서 선수단 용품 공식 후원사인 ‘디아도라’의 스폰서 데이를 개최한다.

디아도라는 이날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를 찾는 관객을 대상으로 경기 중 전광판을 통해 다양한 이벤트를 벌여 디아도라 의류를 경품으로 제공한다.

이날 시구는 디아도라의 전속 모델이자 세계적인 모델 배윤영씨가 맡는다.


/조혜원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