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김원이 의원, 전남도에 위험도로 사업 예산 요청

2022. 06.19. 18:11:06

[전남매일=강병운 기자]더불어민주당 김원이 국회의원(목포)이 지역 숙원 사업인 위험도로(실내체육관-삼향동 주민센터) 구조개선사업 해결을 위해 지난 16일 전남도, 목포시 관계자들을 만나 2023년 예산에 반영해 줄 것을 요청했다.

실내체육관-삼향동 주민센터 간 도로 공사는 지난 2004년 양여금 지원 폐지에 따라 사업이 중단됐다.

사업 중단 이후 용해지구와 백련지구의 대규모 주택단지 조성, 대양산단과 압해대교로 진입하는 대형차량이 증가하면서 교통안전을 우려한 지역민의 민원이 끊임없이 제기됐으나, 막대한 비용 때문에 목포시의 독자적인 공사 추진이 난항을 겪어왔다.

이에 김 의원은 전남도에 위험도로 구조개선사업이 지방으로 이양된 만큼 지역민의 숙원사업 해결과 교통안전 확보를 위해 전남도에서 사업비의 50%를 보조해 줄 것을 요청했다.

황기연 전남도 기획조정실장은 “내년 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목포시에서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해당 도로 선형개량 구간은 총 길이 700m이며 사업비는 총 90억원 규모이다.


강병운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