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60대 섬 환자, 선박 이송 중 바다에 빠져 숨져

2022. 11.27. 17:17:32

육지로 이송 중이던 외상 환자가 선착장 인근 바다에 빠져 숨지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27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후 6시 40분께 신안군 장산도에서 60대 남성이 머리를 다쳐 육지 병원으로 옮겨야 하는 사고가 났다. 보건소 직원과 주민 등은 119 소방 차량의 도움을 받아 선착장에 도착, 들것에 환자를 싣고 나르미선(섬 지역 응급 이송용 선박)으로 옮겨 실으려 했다.

그 과정에 갑자기 밀려난 배가 흔들리면서 들것이 환자와 함께 통째로 바다에 빠졌다.

주민 등이 즉시 바다에 들어가 환자를 찾아 건져 올렸지만 환자는 이미 심정지 상태였다.

심폐소생술을 하며 육지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 판정을 받았다.


/김동균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