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마늘·양파 수급 안정 경작신고 참여하세요”
도, 내달 31일까지 접수

2022. 11.27. 18:05:55

27일 무안군 청계면의 한 밭에서 농민들이 햇양파를 수확하고 있다./농촌진흥청 제공

전남도가 마늘·양파 수급과 가격 안정 정책 추진을 위해 경작신고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집중 홍보하고 있다.

경작신고 대상은 마늘·양파 재배면적 1,000㎡ 이상인 농업경영체 등록 농업인이다. 신고 기간은 12월 31일까지다.

㈔한국마늘연합회, ㈔한국양파연합회 누리집에 접속해 ‘경작신고 면적조사’에서 신고하거나 읍·면·동 또는 지역농협에 2023년산 마늘·양파 경작신고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고 내용은 경작자 인적사항, 경작지 주소, 품종명과 경작 면적 등이다.

경작신고제는 생산자 스스로 선제적, 자율적 수급 조절에 참여하는 첫 단계로 2021년부터 마늘, 양파 의무자조금 관리위원회가 주체가 돼 추진하고 있다.

거동이 불편하거나 인터넷 사용이 어려운 농가는 마을 이장이나 읍·면·동사무소에서 신고를 돕고 있다.

정원진 전남도 식량원예과장은 27일 “정확한 경작신고는 재배면적 조절 등 다양한 수급안정 정책에 활용된다”며 “농산물 가격과 소득 안정을 위해 경작신고에 적극 참여해 주시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정근산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