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전통과 현대 어우러진 ‘수묵’ 감상하세요”
도, ‘아트 오앤오 2024’ 특별전

2024. 04.17. 18:49:43

전남도가 오는 19일부터 서울 세텍에서 한국 전통 미술인 수묵을 홍보하기 위해 아트 오앤오 2024 수묵 특별전시전을 연다. /전남도 제공

전남도가 서울 세텍(SETEC)에서 열리는 국제아트페어 ‘아트 오앤오 2024’에서 한국 전통 미술인 수묵을 세계적 갤러리에 알리기 위해 수묵 특별전시전을 연다.

‘아트 오앤오 2024’는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사흘간 열리며 세계 20여 나라 갤러리가 참가한다. 우리나라를 포함해 미국, 독일, 영국, 프랑스 등 갤러리가 대거 참여해 갤러리 비중이 국내보다 국외가 많은 것이 특징이다.

이번 특별전시에는 전남도립미술관 소장품인 허백련, 허달재, 김천일 등 전통 수묵 작품과 채색이 깃든 수묵담채화 등을 선보인다. 관람객은 수묵화의 전통적 멋과 현대적 감각이 어우러진 다양한 작품을 경험할 수 있다.

또한 2025년 개최할 ‘2025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의 관심도를 높이기 위해 홍보 영상 상영과 함께 서울 수서역 일대에서 거리 홍보전도 펼칠 예정이다.

박우육 전남도 문화융성국장은 17일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진 한국 수묵화의 독특한 매력을 글로벌 미술계에 알리는 기회”라며 “내년 개최 예정인 제4회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를 잘 준비해 남도 전통 수묵이 새로운 케이(K)-아트로 발전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선옥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