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사람들
열린세상
전매광장
데스크칼럼
사설
에세이

김삼호 광산구청장 행복 정책 사례 발표
국민총행복정책포럼서 ‘일상 체감 행복’ 강조

2020. 07.07. 17:27:15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7일 국회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 국민총행복정책포럼 창립기념 세미나’에 참석해 광산구의 행복정책 추진사례를 발표했다./광산구 제공

김삼호 광산구청장이 7일 국회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국회 국민총행복정책포럼 창립기념 세미나’에 토론자로 참석해 공공행정의 궁극적인 목표로 ‘시민행복 실현’을 강조했다.

‘국민총행복정책포럼’은 국민총행복 시대로 전환을 목표로 하는 국회의원 연구모임으로, 정회원 15명과 준회원 25명이 헌법에 명시된 국민의 행복추구권 실현을 위한 정책과 입법 방안 등을 모색하고 있는 단체다.

이날 포럼 소속 국회의원과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회장단 등 40여명은‘코로나 이후 국민총행복 관점에서 한국사회가 모색해야 할 정책 방향’을 주제로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행복실현지방정부협의회 소속 지자체를 대표해 토론자로 나선 김 청장은 광산구의 행복정책 추진사례를 소개하고, 국민의 행복추구권을 제도 보장하기 위해 국회의 역할이 중요함을 역설했다.

김 청장은 “민선 7기 상반기 행복을 일상에서 체감하는 정책을 위한 기반을 단단히 다졌고, 하반기에는 본격적인 정책 추진에 들어간다”며 “광산 발 행복정책이 모든 국민의 행복도를 올릴 수 있도록 만들고 정부 표준모델로도 자리잡게 하겠다”고 밝혔다.

/윤영봉 기자


#2020070701000249400007231#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