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무안공항 해외 여행객 전년 대비 91% 급증
광주본부세관, 모바일 세관신고 정착 지속 홍보

2024. 04.17. 15:59:57

광주본부세관은 무안국제공항 해외 여행객이 코로나19 대유행으로 노선이 중단된 지 4년 만에 회복세에 들어서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해외 여행객 현황을 분석한 결과, 1분기 전체 이용객은 13만3,008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6만9,724명) 대비 91% 급증했다. 하루 평균 1,478명이 이용한 셈이며 이용객이 늘어난 만큼 면세 초과 물품에 대한 자진신고 건수도 증가했다.

관세청은 해외여행객의 편의를 위해 작년 하반기부터 세관신고서 의무 작성을 폐지하고 신고할 물품이 있는 여행자만 신고서를 제출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했다. 또 모바일 앱을 통해 간편하게 신고할 수 있도록 세관신고 시스템을 구축했다.

김종덕 광주본부세관장은 “모바일 세관신고를 이용하면 쉽고 빠르게 세관 신고 절차를 진행할 수 있으며 예상 납부 세액까지 미리 알 수 있고 모바일 신고 후, 세금납부도 가능해 매우 편리하다”고 말했다.

모바일 세관신고는 기존 종이신고서 없이 휴대전화를 이용해 면세범위(800달러) 초과 물품, 외화(1만달러 초과), 동식물 검역물품을 신고할 수 있는 제도다.

광주본부세관은 모바일 신고에 취약한 노년층 등의 신고편의를 위해 ‘종이신고서’ 작성 도움 서비스와 함께 모바일 신고 홍보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방침이다.


/이연수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