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전남도, 겨울철 축산 자연재해 예방 본격화
내년 3월까지 대책상황실 운영
비상근무·사전 점검 등 진행

2023. 11.30. 18:30:06

전남도는 지난달 30일 “겨울철 한파·폭설·화재 등 축산농가 피해 최소화를 위한 예방 활동을 적극 추진한다”고 밝혔다.

전남도는 겨울철 축산재해 피해 예방을 위해 2024년 3월 15일까지 축산재해 대책 상황실을 운영하고 재해 특보 발효 시 비상근무 체제 유지, 신속한 피해 상황 접수 등 단계별 대응계획을 세워 긴급상황에 대비한다.

또 축산 분야 재해피해 예방을 위해 노후 축사, 비닐하우스형 축사 등 취약 농가를 대상으로 철저한 사전 점검을 실시한다.

겨울철 재해 유형별 축사 및 가축 관리요령을 문자나 마을 방송 등을 통해 사전 안내해 재해 예방에도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

박도환 전남도 축산정책과장은 “겨울철 축산농가에서는 피해 최소화를 위해 기상특보 발령 상황에 따라 재해 예방 요령대로 사전 대비를 철저히 하길 바란다”며 “전기 사용량 증가로 축사 화재 위험이 높아지는 시기인 만큼 정기적 전기 안전진단을 받는 등 사전 예방에 적극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남도는 축산 분야 재해피해 발생 시 조기 회생을 위해 가축재해보험 가입비 100억원(보조 80%·자부담 20%), 재해에 취약한 노후 축사시설 현대화에 157억원(융자 80%, 자부담 20%) 등 각종 재해 예방을 위한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정근산 기자

실시간 HOT 뉴스

가장 많이본 뉴스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