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특집
교육
경제특집
웰빙라이프
사회복지소식

광주기독병원 로봇수술 500례 돌파

2024. 04.08. 11:23:26

광주기독병원은 최근 제중역사관에서 로봇수술 500례 돌파 기념행사를 가졌다./광주기독병원 제공

광주기독병원은 최근 로봇수술이 500례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로봇 수술은 의사가 콘솔(Console)을 통해 환자의 인체 내 삽입된 로봇 팔(수술기구)을 원거리에서 조종해 수술하는 방법이다.

기존의 복강경 수술에 비해 월등히 선명한 시야 확보가 가능하며, 의사의 손과 손목의 움직임을 그대로 재현하고 손 떨림을 보정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 기존의 복강경 수술에서는 할 수 없었던 동작이 가능해 매우 좁은 공간에서 정교한 수술을 필요로 하는 방광 및 전립선 수술과 부인과 수술에서 가장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최근엔 영역이 점차 확대돼 복강 내의 위암, 대장암 수술에도 적용되고 있으며, 간담도계, 갑상선 수술 등에도 활발하게 이용되고 있다.

광주기독병원은 지난 2021년 2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최첨단 4세대 수술용 로봇(da Vinci Surgical System)을 광주 최초로 도입한 이래 비뇨의학과, 산부인과, 외과, 흉부외과 등의 영역에서 활발한 수술을 집도해 광주 최초로 ‘로봇 수술 500례’를 달성했다.

이는 연평균 35%의 성장으로 같은 기간(2021년~2024년 3월) 국내 전체 평균 18%의 2배에 달한다.

이승욱 광주기독병원장은 “로봇수술 500례 달성에 함께한 모든 의료진에게 감사하다”며 “이 지역을 선도하는 병원으로서 로봇수술 뿐 아니라 전 분야에서 최신의 의료기술로 지역민에게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의료의 질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준화 비뇨의학과 진료과장은 “로봇 수술 시스템 도입에 앞서 국내외 연수를 통해 로봇수술의 최신지견과 다양한 수술 사례를 경험하고 연구하는 등 철저한 준비를 해왔다”며 “500례 돌파를 하는 동안 좋은 수술 결과를 얻을 수 있었던 것은 경험이 풍부한 집도의 선생님들과 보조 과장님, 로봇수술전담간호사, 로봇수술상담 코디네이터 선생님들이 서로 협력해 안전하고 정교한 수술을 진행한 덕분이다”고 말했다.


/민찬기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