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역
문화
스포츠
기획
특집
오피니언
정치
자치
경제
사회

6월 1일 ‘북구파크골프장’ 개장…18홀 규모

2024. 05.30. 19:28:40

북구파크골프장 평면도

광주 북구가 다음 달 1일 연제동 북구종합운동장에 18홀 규모로 조성한 ‘북구파크골프장’을 개장한다.

30일 북구에 따르면 개장식은 행사 당일 오전 9시 북구파크골프장(연제동 741번지) 일원에서 생활체육 동호인 등 지역주민 2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기념 상징의식, 경기장 라운딩 등으로 진행된다.

파크골프장이 조성된 북구지역은 파크골프 수요 대비 인프라가 부족해 그간 생활체육 동호인들로부터 파크골프 시설 확충 요구가 지속 제기돼 왔다.

북구는 파크골프장 부지를 확보하고자 지난 2022년부터 영산강유역환경청과 지속적인 협의 과정을 거쳐 지난해 9월 북구종합운동장 유휴부지 사용 허가를 받아 사업추진 기반을 마련했다.

이후 사업비 13억원을 투입해 지난해 10월부터 약 6개월 동안 조성 공사를 시행하고, 다음 달 1일 개장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운영을 앞두고 있다.

북구파크골프장은 연제동 북구종합운동장 내 2만547㎡ 부지에 △총길이 630m A코스(9홀) △총길이 592m B코스(9홀) 등 18홀을 갖추고 있다.

잔디광장, 관리사무실, 화장실 등 이용자 편의를 위한 부대시설도 설치돼 있다.

북구는 이번 파크골프장이 지역사회 파크골프 수요 충족과 함께 각종 대회 개최지로 활용돼 지역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문인 북구청장은 “생활체육 분야 숙원이었던 이번 파크골프장을 주민에게 개방할 수 있게 돼 감회가 남다르다”며 “앞으로 북구파크골프장이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체육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 관계자들과 적극 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북구는 이번에 조성된 파크골프장의 잔디광장을 활용해 홀 추가 조성을 검토하는 등 북구파크골프장이 전국 단위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계획이다.


/최환준 기자

정치

사람들

경제

사회

기사 목록

검색 입력폼